주중 北대사관, 中공산당 간부초청 연회

중국주재 북한대사관이 지난 26일 중국 공산당 중앙위원회 대외연락부 일꾼들을 위한 연회를 마련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베이징발로 28일 보도했다.

이 연회에는 중국공산당 대외연락부 류홍차이(劉洪才) 부부장과 관계부문 인사들이 초청됐으며 북측에서는 최진수 주중 대사와 대사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류홍차이 부부장은 연회에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최근 중국 방문을 언급하면서 “두 나라 최고 영도자들이 국제 및 지역문제들에 대해 친선적이고 솔직하게 깊이 있는 의견을 교환하고 폭넓은 견해일치를 보았다”고 말했다.

그는 또 “중조 친선관계를 발전시키는 것은 중국 당과 정부의 확고부동한 전략적 방침”이라며 “중조 친선협조관계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베이징=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