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 외신, ‘북한 핵실험’ 긴급보도

주요 외신들은 9일 서울발로 북한이 이날 오전 핵실험을 진행했다는 소식을 긴급타전했다.

미국 AP는 이날 오전 11시 34분 ‘北 핵실험 관련 동향 있다’는 연합뉴스 보도를 인용, 북한의 핵실험 감행을 보도한데 이어 1분뒤인 35분 노무현 대통령 주재 긴급 안보장관회의 소집 내용도 함께 전했다.

AP는 이어 11시 52분 ‘핵실험이 성공적으로 진행됐다’는 북한 조선중앙통신의 보도를 상세히 전달했다.

프랑스 AFP는 11시 41분 ‘북한이 핵실험한 것 같다’는 정부 당국자의 말을 연합뉴스를 인용해 보도했다.

일본 교도통신은 오전 11시 42분 북한의 핵실험 가능성을 긴급타전했고 독일 dpa는 11시 58분 연합뉴스를 인용해 북한의 핵실험 소식을 전했다.

영국 로이터는 11시 47분 북한의 핵실험 내용을 연합뉴스 기사를 인용해 전하는 한편 한국 국방부 대변인의 “확인해줄 수 없다”는 논평을 함께 실었다.

중국의 신화사는 낮 12시 8분 지난 3일 북한 외무성의 핵실험 강행 보도를 지적하면서 조선중앙통신의 핵실험 보도를 전했고 러시아의 이타르 타스는 12시 11분 북한의 핵실험 성공을 긴박하게 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