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대환 “北인권 외면하면 좌파아닌 수구세력”

25일 북한인권정책협의회와 바른사회시민회의가 공동 주최한 ‘북한인권과 대한민국 정부조직의 역할’에 대한 정책포럼에 참석한 주대환 前 민주노동당 정책위원장은 “북한인권을 외면하는 세력은 좌파가 아니라 수구세력일 뿐”이라며 북한인권 문제의 중요성을 언급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