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신보 “힐 차관보 교섭권 없어”

재일본 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는 11일 동북아시아협력대화(NEACD)에 참석 중인 크리스토퍼 힐 미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백악관으로부터 교섭권을 부여받지 못했다고 주장했다.

조선신보는 ’소6자회담’의 글에서 “김계관 (북측) 단장은 미국측과 조건없이 만날 용의가 있다고 여유작작한 반면 미국대표 힐은 조선측의 양보 없이는 만날 수 없는 처지”라고 말했다.

조선신보는 NEACD회의에 대해 “명분은 학술토론회지만 실질적으로는 미국의 대북제재로 인해 재개하지 못하고 있는 변칙적인 6자회담”이라며 6자회담 참여국 수석대표들이 모두 참여한 것을 지적했다.

신문은 회의에 참가하고 있는 일본에 대해서는 “우습게도 납치문제에만 초점을 맞추고 있다”고 비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