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청 북한구호물자 계약체결

조달청은 정부의 북한 수해복구 지원방침에 따라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조달요청된 식량과 생활용품, 취사도구 등 64억원 상당의 긴급 구호물자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구호물자는 라면 360만개를 비롯해 햇반, 음료, 초코파이, 분유, 건빵 등 식량 9종 52억원 어치와 부탄가스 5천개 등 취사도구, 수건과 침낭 등 생활용품 및 의약품 등이다.

이들 구호물자는 23일부터 육로를 통해 북한적십자에 전달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