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연평해전’ 故 윤영하 소령 흉상 제작

한나라당 박상은 의원(인천 중.동.옹진)은 지난 2002년 제2연평해전에서 전사한 고 윤영하 소령의 흉상을 제작, 윤 소령의 모교인 인천 송도고등학교 교정에 설치할 계획이라고 24일 밝혔다.

흉상 제작비는 송도 중.고교 동문과 윤 소령 기념사업 추진위원회의 성금으로 마련하고, 오는 6월29일 제2연평해전 기념일에 흉상 제막식을 가질 예정이다.

박 의원은 “미사일 위기가 고조되는 등 최근 한반도 정세가 불안한 가운데 윤 소령의 호국무훈 정신을 재조명해 후세의 모범으로 삼기위한 이번 사업은 그 의미가 매우 크다”라고 말했다.

해군 고속정의 정장(艇長)이었던 윤 소령을 비롯한 해군 장병 6명은 2002년 6월29일 오전 10시께 서해 연평도 인근 해상에서 북방한계선을 침범한 북한 경비정의 선제공격을 받은 뒤 교전을 벌이다 전사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