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전 아닌 자유통일”..임진각서 대북전단 띄워

한국전쟁 정전협정 57주년인 27일 오전 탈북자 단체인 자유북한운동연합이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에서 대북전단을 북으로 날려보냈다.


자유북한운동연합과 납북자 가족모임, 대한민국어버이연합 등 3개 단체 회원 300여명은 이날 오전 11시께 대형풍선 10개에 대북전단 10만장과 DVD 300개, 미화 1달러 지폐 1천장(1천달러)을 매달아 띄웠다.


이들은 국민의례와 호국영령에 대한 묵념, 북한 체제를 비판하는 구호 제창하며 인공기를 찢은 의식 등 순으로 행사를 진행한 뒤 대북전단을 띄웠다.


자유북한운동연합 박상학 대표는 “북한에서 매년 7월27일을 ‘조국해방전쟁 승리기념일’이라 경축하며 무력통일을 선동하고 있다”며 “정전협정 57주년을 맞아 북한 동포들에게 북한 독재정권의 진실을 알리고 자유통일을 알리기 위해 대북전단을 보낸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