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6자회담 재개로 비핵화 가속화 기대”

정부는 오는 18~19일 베이징(北京)에서 6자회담 수석대표 회의가 열리게 된 데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외교통상부는 대변인 논평을 통해 “이번 6자회담 수석대표 회의가 초기단계 조치를 조속히 마무리짓고 다음 단계 조치 이행 및 6자 외교장관 회의 개최 문제에 관한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방안을 도출하는 계기가 됨으로써 한반도 비핵화 과정이 가속화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이어 “우리 정부는 북핵 문제의 핵심적 당사국으로서 신속하고 차질없는 한반도 비핵화 실현을 위해 적극적 역할을 계속할 것이며 이를 위해 관련국들과 긴밀히 협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