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북한 금강산 추가동결시 강력대처”

정부는 21일 북한 군부의 금강산지구 시찰 방침과 관련, 북한이 남측 부동산을 추가로 동결할 경우 강력히 대처할 방침이다.


통일부 관계자는 이날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북한이 금강산관광과 관련해 동결조치를 확대하고 우리 기업들의 재산권을 더 침해한다면 강력히 대처해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북한이 동결조치를 취하겠다고 아직 알려온 것은 아니기 때문에 지금 단계에서는 상황을 지켜볼 것”이라면서 “북한 국방위원회의 조사만으로 동결조치를 확대했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 13일 금강산이산가족면회소 등 정부 및 한국관광공사 소유 부동산 5개에 대해 동결을 집행했고, 이산가족면회소 중국 근로자 4명에 대해 추방 조치를 내렸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