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대포동 2호’ 추정 물체 발사 확인중

정부는 5일 새벽 북한이 중거리 미사일 2발을 발사한데 이어 ‘대포동 2호’로 추정되는 물체도 발사한 것으로 판단하고 확인중이 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북한이 발사한 ‘대포동 2호’ 미사일은 해상에 추락한 것으로 보고 사실관계를 확인중이라고 정부 관계자는 전했다.

이와관련, 정부는 이날 아침 긴급 관계장관회의를 열어 대책을 논의하고 입장을 밝힐 방침이다.

노무현(盧武鉉) 대통령은 이날 새벽 북한 미사일 발사 상황에 대해 외교안보 참모들을 통해 보고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