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北에 ’30일 2차 고위급접촉 갖자’ 제의

정부는 15일 북한에 2차 남북 고위급접촉을 이달 30일 판문점 북측 지역 통일각에서 개최할 것을 제의했다.


통일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13일 오전 고위급접촉 수석대표 명의로 이같이 제안했다고 밝혔다. 


통일부는 이어 “(이는) 4일 인천 아시안게임 북측 고위대표단 방한 시 10월 말~11월 초에 2차 고위급접촉을 개최하기로 합의한 데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북한은 우리 측 제의에 아직 답변을 보내오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날 “구체적인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