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김윤규씨 비자금’ 자료제출 요청

정부는 2일 현대그룹이 파악하고 있는 김윤규 전 현대아산 부회장의 비자금 조성 의혹에 대한 근거자료를 제출할 것을 현대측에 요청했다고 통일부가 2일 밝혔다.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현대그룹 내부 감사보고서를 인용해 ‘김 부회장의 비자금 조성액 중 남북경협기금(남북협력기금) 관련 금액이 약 50만달러’라는 보도가 나온 만큼 이를 확인하기 위해 현대가 파악한 내용에 대한 상세한 설명과 명확한 근거자료 제출을 요구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정부는 앞으로 구체적인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정부가 취할 조치를 검토해 나갈 계획”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