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준 “천안함, 北연결시키는 것 신중해야”

한나라당 정몽준 대표는 19일 천안함 침몰 사건과 관련, “남북관계를 고려할 때 천안함 침몰사건의 원인을 북한과 연결시키는 것은 최종 분석결과가 있을 때까지 신중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정 대표는 이날 최고위원회의에서 “함미 인양 후 전문가들이 파손된 부분을 분석해 본 결과 침몰 원인이 외부 피격에 의한 가능성이 높다는 발표가 있었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정 대표는 “북한 연루설이 사실인지는 국제사회가 공유하는 정확한 증거로 말할 수 있는 것”이라면서 “현 단계에서는 진실을 확인할 증거, 즉 파편물을 찾는 게 중요하며 이런 작업을 위해서는 국제사회의 협조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천안함에서 순직한 장병 한분 한분의 개인적 사연이 우리에게 큰 슬픔을 주고 있다”면서 “순직 장병에 대한 보훈예우, 유자녀에 대한 지원, 유가족에 대한 지원을 포함해 법률이 정한 예우 및 지원에 소홀함이 없어야 한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