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영 “2020년까지 남북경제공동체 구성”

정동영 통일부장관은 16일 남북한이 2020년까지 최소한 경제공동체를 구성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한 것으로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정 장관은 또 북한은 6자회담에서 협상이 타결돼 경수로 건설이 마무리될 때까지 무료로 전력을 공급하겠다는 한국의 제안을 수용할 준비를 갖추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정 장관은 그러나 6자회담이 올해 재개될 것 같지는 않다고 밝혔다.

그는 또 부산에서 열리고 있는 APEC(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 포럼에 참석하는 각국 정상들이 6자 회담 지지를 선언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정 장관은 “APEC 포럼은 6자회담에 참석하고 있는 당사국 뿐아니라 전체 아.태지역의 지도자와 국민들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지지하고 바로 여기서 그 일을 하게 된다는 점에서 역사적으로 그리고 실질적으로 중요성을 띠고 있다”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