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대표 “北로켓, 신중한 대처 필요”

민주당 정세균 대표는 5일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와 관련, “한반도와 동북아의 평화와 안정을 해치지 않아야 하고, 그런 차원에서 정부는 신중하고 냉정하게 대처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 대표는 이날 오후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관련상임위 연석회의를 주재하고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는 바람직하지 않고 잘못된 것”이라면서도 이같이 주문했다.

정 대표는 “지금까지 이명박 정권은 6자회담도 그렇고, 한반도와 동북아의 평화와 관련해 제 역할을 하지 못했다”며 “로켓 발사 문제를 해결함에 있어서도 가장 중요한 이해당사국으로서 제일 중요한 역할을 해야할 시점이 됐다”고 정부의 적극적이고 주도적인 자세를 강조했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