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美국방, 中 6자회담 노력 칭찬

클린턴 행정부 시절 국방장관을 지낸 윌리엄 코언 전 미국 국방장관은 10일 북핵위기 해결을 위한 6자회담에서 중국이 헌신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 베이징에 머물고 있는 그는 이날 CNN과의 통화에서 “북한 문제의 성공적인 해결을 이끌어내기 위해 중국 당국이 매우 헌신적인 노력을 쏟고 있다”면서 “중국은 북한이 안고 있는 전력난 문제를 해결하는 방법들에 초점을 맞추길 원하고 있다”고말했다.

그는 이어 “중국은 북한 스스로 핵을 포기하도록 어떻게 동의를 이끌어낼 것인가 하는 방법을 발전시켜 나가도록 6자회담 당사국들이 함께 노력하기를 바라고 있다”고 덧붙였다./뉴욕 교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