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교조 울산지부 ‘6.15 기념 공동수업’

전교조 울산지부(지부장 신윤철)는 15일 울산의 2개 학교에서 대표로 6.15 남북 공동선언 6주년의 의미를 되새기는 공동수업을 실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공동수업은 청운중학교 이정한 교사와 굴화초등학교 민보호 교사가 전교조 울산지부 대표로 ’6.15 공동선언의 의의와 실천방향에 대한 토의학습식 수업’을 실시하며 수업 내용은 학부모들에게 모두 공개한다.

또 이날 수업은 전교조와 한국교총이 공동 제작한 수업교재와 동영상으로 수업을 진행하며, 학생들과 함께 통일 사탕(통일 호박엿)도 나누어 먹으며 남북 공동선언의 의의를 이해하고 공감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전교조 울산지부 정연도 통일위원장은 “이번 공동수업은 남과 북의 교육자들이 제자들에게 6.15 남북 공동선언의 의의를 알리고 이를 실천하기 위해 기획한 것”이라며 “남북의 모든 교원단체가 의견 일치해 진행하는 데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