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경차관 “북한 미사일 큰 걱정하지 않는다”

박병원 재정경제부 제1차관은 5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와 관련, “국내 시장에 이 같은 사례가 여러 차례 있었기 때문에 큰 걱정은 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박 차관은 이날 오전 시내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금융정책협의회 참석에 앞서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따른 영향에 대해 이같이 전망하고 “다만 해외 투자자들이 우려할 수 있다는 점은 인식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 차관은 “오늘 금정협은 북한 미사일 발사에 따른 시장상황을 점검하고 필요할 경우 만일의 상황에 대비한 방안을 논의하기 위한 자리”라고 설명했다.

금정협에는 박 차관을 비롯해 이승일 한국은행 부총재, 양천식 금융감독위원회 부위원장 등이 참석했다.

정부는 금정협이 끝나면 회의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