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北中 교역 60억 달러 돌파…7% 증가

작년 북한과 중국 간 교역 규모가 60억 달러를 돌파했다.


5일 중국 세관에 따르면 2012년 북중 교역 규모는 60억 3390만 달러로 전년 대비 7% 증가했다.


중국의 대북 수출액은 35억 3260만 달러로 11.6% 증가했지만, 수입액은 25억 130만 달러로 1% 늘어나는 데 그쳤다.


중국은 지난해 1월부터 11월까지 북한산 철광석과 무연탄 등 광물을 14억 8900만 달러어치를 수입하고 원유와 석유제품 7억 4800만 달러어치를 북한에 수출했다.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 및 핵 문제로 국제사회에서 고립되면서 중국에 대한 의존도가 커진 것으로 보인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