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석 “금강산에 공중보건의 파견해야”

열린우리당 임종석(任鍾晳) 의원은 27일 “금강산 관광객이 급증하고 있지만 금강산 내 의료 인력과 응급사고 대처 능력은 많이 부족하다”며 금강산 관광지구 내에 공중보건의를 파견할 것을 제안했다.

임 의원은 이날 국회 통일외교통상위 전체회의에서 이 같이 제안하고 “100만명 이상의 자국민이 관광한 지역에 부족한 의료인력을 충원하는 것은 자국민 보호 차원에서 바람직한 일이며 공중보건의의 운영 취지에도 부합한다”고 말했다.

현재 금강산 관광지구에는 현대아산이 100평 규모의 금강산 병원을 운영하고 있지만 상근 의료진은 외과 전문의 1명, 간호사 2명에 불과해 응급 상황 발생시 효율적인 대처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