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남 “6자 전체회의 내일 열릴 것”

북핵 6자회담 한국측 차석대표인 임성남 외교부 북핵외교기획단장은 20일 “6자 전체회의가 내일 아침 개최돼 실질적 토의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임 단장은 이날 내외신 브리핑에서 “(방코델타아시아) 계좌 해제와 관련된 여러 절차가 원만하게 다 마무리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내일은 오늘 양자접촉 결과를 바탕으로 6자 전체회의가 아침에 개최되고 실질 토의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그는 “금융절차가 복잡한 측면이 많이 있고 관련 각측의 특수사정이 있어 해제가 마무리되는데 시간이 걸렸다”고 덧붙였다.

임 단장은 “오늘은 6자 전체회의가 열리지 않았다”면서 “오늘 다양한 양자 차원의 접촉에서 초기단계에서 이뤄질 조치의 내용에 관해 기술적인 성격의 협의도 있었고 그 다음 단계에서 취해질 조치와 관련된 당사국간 협의가 있었다”고 소개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