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성남, 中 대외연락부 부부장과 북핵 문제 협의

북핵 문제 협의차 중국을 방문중인 임성남 외교통상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28일 류제이(劉結一) 중국 공산당 대외연락부 부부장을 만나 대북정책에 대해 논의했다.


임 본부장은 이날 회담에서 북한의 3차 핵실험으로 한반도 정세가 더욱 복잡한 양상으로 전개되는 가운데 일정한 대북 영향력을 가진 것으로 평가되는 중국의 건설적 역할을 촉구했다.


아울러 임 본부장은 북한의 핵을 용납할 수 없으며 북한이 올바른 선택을 하면 대화와 협력을 해 나갈 수 있다는 박근혜 대통령의 한반도 신뢰 프로세스의 취지를 설명했다.


양측은 북측에 올바른 메시지를 보냄으로써 비핵화를 이끌어내야 한다는 데 공감대를 형성한 것으로 전해졌다.


임 본부장은 1박2일의 방중 일정을 마무리하고 이날 오후 귀국길에 오를 예정이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