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수도권에 패트리엇 배치…北 미사일 대비

일본 정부가 9일 오전(현지 시각) 도쿄 근방 3곳에 미사일 방어 체제(MD)의 일환인 페트리엇(PAC3) 미사일을 배치했다고 교도통신이 전했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비하고자 도쿄 인근 세 곳에 미사일 방어 체제를 구축했다”며 “도쿄 이치가야(市谷)의 방위성 부지안과 수도권의 아사카(朝霞), 나라시노(習志野) 자위대 주둔지에 배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일본 정부는 자위대에 북한 미사일 요격태세를 갖추라고 지시했고, 동해에는 해상배치형 요격미사일 SM3를 탑재한 해상자위대 이지스함을 투입했다.


일본은 북한이 발사 움직임을 보인 미사일 ‘무수단’의 최대 사거리(4천㎞) 안에 일본 전역이 포함돼 있다는 점을 우려하고 있다고 교도통신은 전했다.


이와 관련 일본 산케이 신문은 이날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북한이 평양에 주재하는 일부 국가 외교관들에게 이르면 오는 10일 동해 쪽으로 미사일을 발사할 것이라고 전했다고 보도했다.

소셜공유
이상용 기자
sylee@uni-medi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