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황룡사서 새터민 템플스테이

대한불교천태종 나누며하나되기운동본부는 30일부터 7월1일까지 인천 황룡사(주지 무원스님)에서 새터민(탈북자) 템플스테이 행사를 개최한다.

템플스테이에는 탈북자 정착교육기관인 하나원에서 교육중인 남성 31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행사기간에 새터민 정착지원을 위한 일일찻집 참가, 북녘에 두고온 가족들의 무사평안을 기원하는 기도와 탑돌이, 각종불교문화체험, 전통 다도체험, 강화도 문화유적지 관광, 인천항 산업시설 견학 등이 진행된다.

천태종은 5월12일 단양체육관에서 새터민 70여 명과 지역주민 1천여 명을 초청해 ’새터민과 함께하는 제6회 노인초청 효도 큰잔치’를 개최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새터민 정착지원사업을 지속적으로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