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서 한국전쟁 58주년 기념행사

인천시가 주최한 한국전쟁 58주년 기념행사가 25일 인천 부평구 삼산월드체육관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안상수 시장, 김홍상 인천 재향군인회장과 참전유공자 등 2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참전메달 수여, 기념사 및 회고사, 6.25노래 합창, 만세삼창의 순으로 진행됐다.

안상수 시장은 기념사에서 “나라를 지키기 위해 목숨을 바친 호국영령의 넋을 기리며 유가족 및 참전용사에게 충심으로 감사한다”고 말했다.

한편 재향군인회와 보훈단체 관계자 50여 명은 행사에 앞서 현충탑이 있는 남구 수봉공원을 찾아 헌화와 참배를 하며 호국영령의 넋을 기렸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