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경실련 “인천∼개성 해상수송로 개설해야”

인천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은 11일 논평을 통해 “해양수산부는 남북정상선언 내용인 서해평화협력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인천∼개성 간 해상수송로 개설 방안을 조속히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이 단체는 “개성공업지구에 입주하는 공장을 건설하는데 필요한 철재, 목재, 기계 및 부품 등을 적기에 공급하기 위해서는 최단거리에 해상수송로 확충이 시급하다”며 “우선적으로 사용 가능한 인천∼개성 간 바지선 해상수송로 조기 개설 방안을 마련해 남북 장관급 회담에서 의제로 채택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인천경실련은 “또 인천∼개성.해주.남포 간 환적물동량도 인천신항만이 감당해야 할 몫이므로 해수부는 인천신항만 건설을 서둘러야 한다”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