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니, 한반도평화 긍정역할 의지 표명

수실로 밤방 유도요노 인도네시아 대통령은 23일 한반도 평화정착 수립 과정에서 인도네시아가 긍정적인 역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

유도요노 대통령은 이날 대통령궁을 예방한 윤광웅(尹光雄) 국방장관이 북한 핵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인도네시아의 관심과 지원을 요청한데 대해 이같이 답변했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유도요노 대통령은 “인도네시아의 군사력 발전을 위해 공동투자와 기술이전 등을 통한 양국간 방산협력이 필요하다”며 “특히 양국 정상간 대화를 통해 경제, 기술, 국방, 교육 등 여러 방면에서 전략적 파트너십을 발전시켜 나가자”고 말했다.

이에 대해 윤 장관은 “지난 30년간 한국이 쌓아온 방위산업 역량과 노하우를 활용해 양국간 방산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을 제안했다고 국방부는 전했다.

앞서 윤 장관과 유워노 수다르소노 국방장관은 인도네시아 국방부 회의실에서 가진 국방장관회담을 통해 지금까지 군사차원에서 추진해오던 방산협력을 정부차원의 협력으로 발전시키기로 의견을 모았다.

양국 국방장관은 한국과 인도네시아가 상호 장점을 활용해 방산협력 사업을 적극 발굴한다는데도 합의했다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이어 윤 장관은 위도도 안보조정장관과 만나 동아시아지역의 평화와 안전을 위해 한-아세안(ASEAN.동남아국가연합)관계가 중요하다는데 공감했으며 위도도 장관은 남북고위급 군사대화의 기회를 마련하는데 적극 지원하겠다는 의사를 표시했다고 국방부는 덧붙였다.

윤 장관은 24일부터 필리핀을 방문, 국방장관회담 등 공식 일정에 들어간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