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회창 “황장엽, 분단시대의 큰 별이자 영웅”

이회창 자유선진당 대표는 10일 황장엽 북한민주화위원장의 타계소식을 접한 뒤 “매우 안타깝고 충격적인 일이며 허전한 마음 가눌 길이 없다”고 심경을 토로했다.


이 대표는 이날 성명을 통해 “황장엽 선생님의 갑작스런 부음을 접하고 비통하고 애절한 심정을 억누를 길이 없다”며 이같이 전했다.


이 대표는 이어 “황장엽 선생님은 세계에서 유래가 없는 압제와 인권탄압 국가인 북한체제에 항거하고 이를 종식시키기 위해 자신은 물론이고 가족의 희생까지 마다하지 않은 남북 분단시대의 큰 별이자 영웅”이라고 덧붙였다.


그는 “인간의 자유와 가치를 위해 마지막 순간까지 자신의 신념에 따라 최선을 다하시고 역사에 큰 발자취를 남기신 선생님 영전에 삼가 애도의 묵념을 올린다”며 애도의 뜻을 전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