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총재 “대북특사 얘기할 때 아니다”

자유선진당 이회창 총재는 6일 이명박 대통령이 필요하면 대북특사를 보낼 것이라고 한 데 대해 “지금은 그런 얘기를 할 때가 아니다”라고 말했다.

이 총재는 이날 불교방송 라디오 ‘김재원의 아침저널’에 출연해 이같이 말하고 “(로켓) 발사 성공했다고 축하하러 보내는 사절인가”라며 “그런 얘기는 거둬들여야 한다”고 촉구했다.

그는 북한의 로켓 발사에 대한 정부측 대응에 대해 “대통령이 김정일 위원장을 상대로 ‘제발 하지 말라’고 얘기를 해야 하는 것 아니냐”며 “군사적 대응에는 반대하고 북한이 받아주면 특사를 보내겠다고 한 것은 북한의 탄도 로켓 발사에 대한 반대의 강도를 약화시킨 것”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또 로켓 발사가 우주공간의 평화적 이용이라는 북한의 주장에 대해 “소위 불량국가인 북한이 인류 평화를 위한 우주개발을 한다는 것은 한마디로 웃기는 이야기”라고 일축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