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북5도 명예시장ㆍ군수 96명 위촉

이북5도위원회는 25일 세종로 정부중앙청사 별관2층 대강당에서 제18대 미수복지 명예시장ㆍ군수 96명의 위촉식을 열었다.


이날 위촉된 제18대 명예시장ㆍ군수의 학력은 대졸 이상이 66명(69%)이었으며, 직업은 회사 대표 및 임원 52명(54%), 시ㆍ군민회 간부 35명(36%) 등 순으로 나타났다.


평남 진남포시 명예시장으로 위촉된 최근식씨가 81세로 최고령자였으며, 최연소자는 평남 중화군 명예군수인 이우열씨로 48세였다.


미수복지 명예시장ㆍ군수는 1945년 8월 15일 당시 북한 행정구역을 기준으로 1966년부터 위촉돼 왔으며, 행정안전부 장관 제청으로 대통령이 위촉한다.


이번에 위촉된 명예시장ㆍ군수는 2013년 6월 24일까지 3년간 정부와 이북 도민사회 간 의사전달 통로 역할을 한다.


박용옥 이북5도위원회 위원장은 “6.25전쟁 발발 60주년을 맞아 위촉식을 열어 더욱 뜻깊다”며 “통일시대를 대비해 이북도민의 역할 모색과 북한이탈주민의 대한민국 조기정착 사업에 역점을 둘 것”이라고 말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