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만준 현대아산 사장, 안전점검차 개성 방문

현대아산 윤만준 사장이 개성 관광객들의 안전실태를 점검하기 위해 18일 오전 육로를 통해 방북했다.

윤 사장은 이날 오전 7시30분께 경기도 파주시 남북출입국사무소(CIQ)에 도착한 뒤 1시간 30분에 걸친 수속을 마치고 일반 관광객들과 함께 개성으로 출발했다.

윤 사장은 관광객들과 함께 박연폭포, 선죽교 등 개성시내 주요 관광지를 돌아보며 안전시설 점검, 직원 근무상태, 금강산 사고후 변화된 안전 조치 등을 직접 확인할 예정이다.

윤 사장은 개성으로 가는 버스에 오르기전 기자들과 만나 “관광객들과 함께 직접 관광지를 돌아보며 안전시설과 불편사항 등을 살펴 볼 계획”이라며 “이번 방북은 자체적으로 보완해야 할 사항을 점검하기 위한 것으로 북측 관계자를 만날 계획은 없다”고 말했다.

윤 사장 방북에는 개성공단 및 개성관광을 총괄하고 있는 이강연 부사장 , 임태빈 전무, 김영현 관광사업본부장 등 임직원 4명이 동행했으며 이날 오후 5시 육로를 통해 돌아올 예정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