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핵실험> “유엔 안보리 25일 소집”

북한의 2차 핵실험과 관련, 유엔 안전보장이사회가 25일 오후 8시(GMT, 한국시간 26일 오전 5시)에 회의를 가질 예정이라고 러시아 언론들이 세르게이 라브로프 러시아 외무장관을 인용해 전했다.

앞서 러시아의 이타르-타스 통신은 비탈리 추르킨 유엔 주재 러시아 대사의 발언을 인용, 유엔 안보리가 25일 회의를 가질 것이라고 보도한 바 있다.

유엔 주재 일본 대표부도 24일 밤(뉴욕 현지시간) 성명을 발표, 안보리가 25일 오후 긴급 회의를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유엔 안보리의 긴급 회의 소집은 다카스 유키오(高須幸雄) 유엔 주재 일본 대사의 요청에 따른 것이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