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엔서 탈북자 북송 문제 남북 충돌


12일(현지시간)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고 있는 유엔 인권이사회에서 탈북자 북송저지를 위해 참석한 국회대표단과 주제네바 북한대표부 대사 사이에 충돌이 빚어졌다.


서세평 주제네바 북한대표부 대사가 회의장을 떠나가는 과정에서 새누리당 북한 인권위원장인 이은재 의원과 같은 당 안형환 의원, 자유선진당 박선영 의원 등이 서 대사를 에워싼 채 “북송은 절대 안돼요” 등의 구호를 외치자 유엔 경비들이 이를 막으며 충돌이 빚어졌다./사진=KBS 방송 캡쳐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