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 스탠더드 주미대사관 반박문 게재

(워싱턴=연합뉴스) 윤동영 특파원 = 미국 신보수주의자(네오콘) 그룹의 대변지인 주간 위클리 스탠더드는 13일 최신호에 미국기업연구소(AEI) 니컬러스 에버스타트 선임 연구원의 기고문을 반박하는 오수동 주미대사관 홍보공사 명의의 반박문을 게재했다.

오 공사는 반박문에서 에버스타트 연구원의 북한 붕괴론과 한국 정부에 대한 비판을 조목조목 반박하고 “북한 핵문제의 평화적 해결이 한미동맹을 강화하고 이 지역에서 미국의 영향력을 유지시킴으로써 조지 부시 미국 대통령의 업적을 더 효과적으로 굳혀줄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