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락-보즈워스 회동..中방안 협의

우리측 북핵 6자회담 수석대표인 위성락 외교통상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스티븐 보즈워스 미국 대북정책 특별대표는 25일 오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만나 6자회담 재개 방안 등 현안에 대해 협의한다.


이 자리에서 두 사람은 지난 23일과 24일 각각 중국으로부터 디브리핑받은 최근 북.중협의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6자회담 재개를 위한 한.미 공조방안에 대해 조율한다.


특히 중국이 6자회담 재개를 위해 모종의 중재안을 한.미 양국에 제시하고 수용 의사를 타진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져 한미 양국의 선택이 주목된다.


외교부 당국자는 “한.미가 우다웨이 한반도사무 특별대표로부터 최근 북.중간 협의를 비롯한 6자회담 재개에 대한 중국의 입장을 확인했기 때문에 이에 대한 평가를 공유할 필요가 있다”며 “이를 토대로 양국의 대응 방안을 중점적으로 협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성 김 6자회담 특사와 함께 이날 오후 입국하는 보즈워스 대표는 위 본부장과 회동에 이어 김성환 청와대 외교안보수석을 예방한 뒤 다시 위 본부장과 만찬을 함께할 예정이다.


보즈워스 대표는 26일 현인택 통일부 장관 예방한 뒤 일본으로 떠나고 성 김 특사는 이에 앞서 현지시각으로 26일 미국 워싱턴에서 열리는 한.미 장관급 전략대화에 맞춰 조기 귀국할 것으로 전해졌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