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당 “정상회담 초당적 협의해야”

열린우리당 윤호중 대변인은 8일 남북 정상회담 개최에 대해 “남북관계의 일대 진전과 남북 경제협력의 강화, 한반도 비핵화를 포함한 평화체제로의 전환 등 남북이 안고 있는 모든 현안들이 해결되는 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윤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이번 정상회담이 앞으로는 매년 남북정상회담이 정례화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정치권은 여야를 떠나 초당적 자세로 정상회담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협의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