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웨이 “BDA 자금 수일내 해결 기대”

중국의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은 13일 마카오 방코델타아시아(BDA)은행의 북한 관련 자금 이관 문제에 대해 “수일내 해결된다는 말이 있다. 나도 기대하고 있다”며 조만간 해결될 가능성을 시사했다고 교도(共同)통신이 보도했다.

우 부부장은 이날 교도통신 전국 가맹사 방중 대표단과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밝히면서 “그러나 언제 실현될 지는 자신이 없다. 인내심을 갖고 지켜보는 것이 필요하다”며 다소 신중한 태도를 보였다.

그는 또 6자회담에서 일본이 가장 관심을 갖고 있는 일본인 납치문제에 대해서는 “북한도 적절한 처리를 희망하고 있다”고 말하면서 “조용한 외교를 통해 해결해 나가야한다”며 일본측에 냉정한 대응을 촉구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우 부부장은 이어 “(납치문제 해결에는) 북.일 쌍방의 노력이 필요하지만 상호 의사소통이 정상적이라 할 수 없다”고 지적하고 중국으로서 북.일 양국의 의사소통을 촉진하기위한 역할을 해나갈 것임을 시사했다./도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