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웨이 “교착 北核문제 해결전망 밝다”

북핵 6자회담 의장국인 중국측 수석대표인 우다웨이(武大偉) 외교부 부부장이 28일 방코델타아시아(BDA)에 동결된 북한자금 이체문제로 교착상태에 빠진 북핵문제의 해결에 낙관전 전망을 피력했다고 일본 지지통신이 보도했다.

우다웨이 부부장은 베이징에서 가토 고이치(加藤紘一) 일본 자민당 전 간사장을 만나 “지금 마카오 정부가 동결된 자산 문제를 처리하는 쪽으로 해결이 추진되고 있다”며 “해결 전망이 밝으며, 좋은 뉴스가 곧 나올 것”이라고 말했다.

또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북한과의 접촉을 계속하고 있으며 평양은 IAEA에 “BDA 문제가 해결된 뒤 감시단의 입국을 허용할 것”이라고 밝혔다고 지적했다. 그는 “2.13 합의는 존재하는 모든 핵시설의 불능화를 명기하고 있다”면서 “이는 우라늄 농축과 관련된 프로그램들도 포함하고 있는 것으로 우리는 보고 있다”고 덧붙였다./도쿄 AFP=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