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다웨이 “訪美해 대북 금융제재 완화 촉구”

우다웨이(武大偉) 중국 외교부 부부장이 미국의 북한에 대한 금융제재 완화를 촉구하기 위해 조만간 미국을 방문하겠다는 구상을 밝혔다고 아사히(朝日)신문이 27일 보도했다.

중국을 방문했다가 전날 우다웨이 부부장과 회담한 야마사키 다쿠(山崎拓) 일본 전 자민당 부총재에 따르면, 우 부부장은 “금융제재 완화는 반드시 필요하다”며 “조만간 미국을 방문해 설득하겠다. 반드시 미국의 태도가 바뀌도록 설득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는 것이다./도쿄=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