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통위, `北로켓발사 규탄결의안’ 의결

국회 외교통상통일위원회는 6일 국회에서 긴급 전체회의를 열고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 규탄 결의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해 본회의로 넘겼다.

한나라당 황진하 의원이 대표 발의한 이 결의안은 “북한이 장거리 로켓발사를 강행한 것은 한반도 평화와 국제안보를 심각하게 위협하는 중대한 도발행위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 1718호에 대한 위반행위”라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 “대한민국 국회는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 행위를 결코 용납할 수 없으며, 발사 등으로 말미암아 초래되는 모든 결과는 전적으로 북한이 책임을 져야 할 것임을 천명한다”고 강조했다.

결의안은 이어 “북한의 장거리 로켓 발사가 한반도 및 동북아의 안보는 물론 국제평화에 대한 심각한 위협이라는 점에 유엔 및 국제사회가 공통의 인식을 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 1718호에 규정된 제재에 적극 동참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