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北, 명백한 도발행위..유감”

외교통상부는 4일 북한의 잇따른 단거리 미사일 발사와 관련, “정부는 북한이 안보리 결의를 거듭 무시하고 동북아 지역의 긴장을 고조시키는 행위를 계속하는 데 대해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고 밝혔다.

문태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정부는 북한이 이날 강원도 깃대령 일대에서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것을 확인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번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탄도미사일과 관련한 모든 활동을 금지한 안보리 결의 제1695호, 제1718호 및 제1874호를 명백히 위반한 도발행위”라고 비난하면서 “북한이 안보리 결의를 충실히 이행할 것을 촉구한다”고 강조했다.

문 대변인은 “정부는 이번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응해 안보리 결의 제1874호의 전면적 이행을 위한 국제협력 강화 등 관련국들과 대응 조치를 계속 협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