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부 “北미사일발사는 유엔결의 위반”

외교통상부는 5일 “북한이 미사일을 발사한다면 이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에 명백히 위반되는 것”이라고 밝혔다.

문태영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2006년 북한의 미사일 발사 및 핵실험 당시 유엔 안보리는 결의 1695호 및 1718호를 채택해 북한 미사일 프로그램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하고 단호한 메시지를 전달한 바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특히 결의안 1718호는 유엔 헌장 7조를 원용해 북한의 미사일 프로그램과 관련한 모든 행위 중단 및 미사일 발사 모라토리엄 공약 준수를 결정한 것”이며 “이는 북한뿐만 아니라 전 유엔 회원국에 해당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변인은 전 세계적으로 포착되고 있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 관련 동향에 대한 질문에는 “정보사항에 대해서는 얘기할 수 없다”며 즉답을 피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