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두산전망대 북한 물품 전시회

“북한 주민들은 어떤 화장품을 사용할까”

파주 오두산전망대는 옷, 화장품, 학용품, 주방기구 등의 북한 물품과 고 김일성 주석의 얼굴이 새겨진 화폐 등 북한 물품 400점을 전시해 놓고 관광객들을 맞고 있다.

이들 물품은 지난해 12월부터 올해 5월까지 수집된 것으로 22∼24일에는 탈북자가 직접 물품에 대해 설명해 관람객들로부터 호응을 얻기도 했다.

중국에서 왔다는 한 관광객은 “전시된 다리미가 집에서 사용하는 것과 똑같다”며 신기해 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28일까지 1만4천260명이 다녀갔으며 전시회는 다음달 7일까지 계속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