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차시험운행 실무접촉 개성서 개최

경의선.동해선 열차시험운행에 따르는 실무 사항을 논의할 제13차 남북철도.도로연결 실무접촉이 27일 개성 남북경제협력협의사무소에서 열린다.

28일까지 계속되는 이번 접촉에서 남북은 최근 경제협력추진위원회(경협위) 13차 회의에서 합의한 5월17일 열차시험운행의 행사 계획과 시험운행을 위한 자재.장비 제공문제 등을 협의할 예정이다.

시험운행은 작년에 계획했던 방식대로 경의선은 남측에서 북측으로, 동해선은 북측에서 남측으로 열차를 운행하는 방안이 추진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시험운행을 위한 군사보장 문제는 이번 접촉에서 다루지 않고 조만간 별도의 군사 실무접촉을 열어 협의한다는 방침이다.

이번 실무접촉에는 우리측에서 김경중 건설교통부 남북교통팀장과 김기혁 통일부 남북기반협력팀장이, 북측에서는 박정성 철도성대외철도협조국장 등 2명이 대표로 참석한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