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린이 대원 특명 ‘인질을 구출하라!’


6명의 어린이가 팀을 이뤄 적에게 잡혀있는 국민을 구출하는 임무를 수행함으로써 국민을 지키는 군인의 임무를 체험해볼 수 있는 ‘국방부 특수부대 훈련소’가 20일 잠실 직업체험테마파크 ‘키자니아’에서 개관식을 가졌다.


이용걸 국방부차관과 어린이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봉섭 기자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