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핵·미사일·납치 해결돼야 對北제재 해제”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1일 미사일과 핵, 납치문제가 해결되지 않으면 대북(對北)제재를 해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아베 총리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북한의 6자회담 복귀 결정을 “국제사회의 요구에 응한 것으로 좋았다”고 평가하면서도 이미 취해진 독자 대북 제재는 고수할 것임을 분명히 했다.

또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제재 결의는 북한의 핵포기를 요구하고 있는 만큼 그것이 되지 않으면 결의에 의한 제재가 완화되는 일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조만간 재개될 예정인 6자회담에서 “일본은 참가국으로서 당연히 북한이 핵을 포기하도록 다른 국가와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