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일본 결코 핵무장 않을 것”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는 10일 최근 논란을 빚고 있는 일본의 ‘핵무장론’과 관련, “일본은 비핵 3원칙을 고수하고 있고, NPT(핵비확산조약)에도 가입돼 있기 때문에 결코 핵무장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이날 총리관저에서 방일중인 이명박(李明博) 전 서울시장을 만난 자리에서 이같이 밝히고 “(핵보유) 논의가 있어도 결론은 어렵다고 보고, 실질적으로 아무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고 이 전 시장을 수행중인 한나라당 정두언(鄭斗彦) 의원이 전했다.

아베 총리는 집권 자민당의 나카가와 쇼이치(中川昭一) 정조회장과 아소 다로(麻生太郞) 외상 등 대북 강경론자들이 북한 핵실험 사태를 계기로 일본 ‘핵 무장론’을 잇따라 제기하고 있는데 대해 비핵화 3원칙을 내세우며 나라 안팎의 우려 불식에 나선 상태이다.

일본의 비핵화 3원칙이란 핵의 보유, 제조, 반입을 금지한다는 내용이며, 따라서 이 원칙을 견지한다면 핵무장론은 성립할 수 없다는 게 일반적인 해석이다. /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