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단체 `전쟁 불사’ 발언 사과 촉구

희망사회당 정치실천단은 19일 서울 여의도 국회 앞에서 집회를 열고국회 국방위 소속 한나라당 공성진ㆍ송영선 의원의 ‘전쟁 불사’ 발언과 관련, 두 의원의 대국민 사과를 촉구했다.

이 단체는 “두 의원은 북핵 위기와 관련해 전쟁도 각오해야 한다는 등의 망언을 내뱉고 북핵 위기로 한반도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때 피감기관의 군 시설 골프장에서 골프를 쳐 물의를 일으켰다”며 “이들이 진정 한반도의 평화와 국민의 안위를 생각하는 의원들인지 의심스럽다”고 비난했다.

이 단체는 두 의원이 골프를 치는 모습을 형상화한 퍼포먼스를 벌이기도 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