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인버그, 원자바오 방북 환영

제임스 스타인버그 미국 국무부 부장관은 28일 원자바오(溫家寶) 중국 총리가 다음 주 북한을 방문한다는 보도와 관련, 북한에 6자회담 복귀의 필요성에 대해 분명한 메시지를 보낼 것이라며 환영했다.

아시아 5개국 순방 차 말레이시아를 방문 중인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이날 기자회견에서 “관계 당사국들과 마찬가지로 중국이 북한에 아주 분명한 메시지를 보내고, 지역 모든 국가들 사이에 6자회담 복귀 및 비핵화 재개의 필요성에 의견이 일치하고 있다는 사실에 우리는 매우 감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북한이 지역 국가들은 물론 중국으로부터 이같은 메시지를 듣고 있다는 사실은 강력한 메시지를 뒷받침하는 역할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스타인버그 부장관은 또 북한이 6자회담 관련국가들 사이에 분열이나 이견이 없다는 명백한 메시지를 받고 있다는 것에 대해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북한의 조선중앙통신은 이날 원자바오 총리가 다음 달 4~6일 북한을 공식 방문한다고 보도했다./연합

소셜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