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스 NGO, 북한 구호사업 연내 정리

북한에서 구호활동을 펼치던 스위스의 3개 비정부기구(NGO)들이 철수를 준비하고 있다고 현지 언론이 22일 보도했다.

지난 1999년년부터 북한에 인력을 상주시키며 구호활동을 벌여왔던 ADRA(삼육개발구호기구) 스위스 지부는 식량지원과 병원 보수, 태양열 조리기 및 메탄가스 난방기 보급 등 6개 사업과 인원을 모두 정리, 북한에 운영을 이양할 것으로 알려졌다.

ADRA는 평양에 빵공장을 가동, 평안남북도 4개군과 평양시내 2개 구역의 초등학교와 유치원들에 빵을 제공해왔다. ADRA의 발표에 의하면 지난해 북한 초등학교와 유치원생 3만2천명에 제공한 빵은 1천만개가 넘고 있다.

ADRA는 지난해 6월 평양 시내 고려호텔 인근에 22종의 빵과 35종의 서구 요리를 파는 스위스식 카페 ‘별무리’를 개설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 카페는 2개의 룸을 포함, 30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로, 총 8만달러의 자금이 투입됐다.

ADRA는 미국의 제7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가 운영중인 구호단체로 1995년 스위스 지부를 통해 북한에서 구호활동을 시작했다. 이 단체가 북한 구호사업을 위해 지출한 돈은 연간 210만 유로.

지난 1997년부터 북한의 식량난 해소를 돕기 위해 염소 사육을 지원하던 CFC(캠퍼스 포 크라이스트)와 아가페 인터내셔널도 북한측의 요구에 따라 사업과 인력을 연내 정리할 것으로 알려졌다.

국제적 기독교 인도지원단체인 CFC는 지난 95년 북한 식량난 이후 스위스 지부를 통해 주로 식량과 의료제공에 주력했으나 97년부터는 자력갱생을 돕기 위한 취지에서 염소의 젖과 치즈 가공을 위한 영농 지도사업에 주력해왔다.

CFC는 함경남도와 평안남도 등에 여러개의 염소사육 시범농장을 건설하고 종균과 설비를 제공해왔다. CFC 소식지에 따르면 올봄에도 연수 기회를 제공한다는 취지에서 북한 연수생들을 스위스로 불러들인바 있다.

스위스 언론은 북한에 상주 인력을 두지 않은 채 인도주의적 측면에서 구호사업 자금을 지원하던 구세군 스위스 지부도 손을 뗄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스위스 NGO들이 북한에서 철수하는 것은 지난 8월 북한측이 원조의 중심을 긴급 구호에서 개발지원으로 전환하는 것이 필요하다며 구호 중심의 국제기구와 NGO들에 연말까지 사업의 정리 혹은 개편을 택일할 것을 요구한데 따른 것.

이에 따라 세계식량계획(WFP)를 포함한 유엔 산하 국제기구와 NGO들은 북한측과 향후의 사업방향을 위한 협의을 벌여왔으나 상당수가 이견을 해소하지 못해 사업을 속속 포기하고 있는 상태. 유엔의 대북 식량 지원 창구인 WFP가 대표적 실례다.

국제기구 소식통들은 이에 대해 최근 유엔 총회에서 유럽연합(EU)의 주도로 대북 인권 결의안이 통과된 것이 더욱 북한을 자극했다면서 북한의 경제 사정이 나아진 것도 사실이지만 이같은 정치적 맥락도 작용한 것으로 보인다고 지적하고 있다.

ADRA 스위스 지부 대표는 스위스 언론과의 회견에서 “우리는 기존 사업 존속을 위해 안간힘을 다했으나 불행히도 결과는 그렇지 못했다”고 말해 외국의 구호단체를 바라보는 북한측의 태도가 경직돼 있음을 시사했다.

스위스의 3개 NGO들과는 달리 정부의 공식 기관인 개발협력청(SDC)은 북한측의 사업 정리와 철수 요구에 별다른 영향을 받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SDC측은지난 9월초 스위스 주재 북한 대사를 접촉해 SDC의 사업이나 평양사무소는 해당되지 않는다는 북한측의 입장을 확인했다는 것.

SDC는 지난 1996년부터 평양에 상주 사무소를 두고 긴급구호 성격의 원조사업을 시작했으나 2000년부터는 방향을 전환, 영농인 연수와 컨설팅, 농산물 가공기술 이전과 같은 개발원조 사업에 치중하고 있는 것이 특징.

SDC가 책정한 올해 북한 지원 예산은 500만 프랑(약 390만달러). 이 가운데 인도주의 사업에 해당하는 연간 30만 프랑 규모의 분유 공급은 중단될 것으로 보인다.

울리히 슈튀어칭어 SDC 북한 담당관은 스위스 NGO들이 철수하는 사태를 막기 위해 유감을 표명하고 사업의 성격이 개발원조임을 설명하는 등 최선을 다했으나 (북한측의) 결정을 바꿀 수는 없었다”고 말했다./제네바=연합

소셜공유